일본 오사카서 한국 국적 60대 남성 사망…피살 추정

    일본 오사카서 한국 국적 60대 남성 사망…피살 추정

    [일간스포츠] 입력 2018.02.19 09:35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지난 17일 일본 오사카에서 한국 국적의 60대 남성 시신이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경찰은 이 남성이 피살된 것으로 보고 있다 (사진과 기사는 관계 없음) [중앙포토]

    지난 17일 일본 오사카에서 한국 국적의 60대 남성 시신이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경찰은 이 남성이 피살된 것으로 보고 있다 (사진과 기사는 관계 없음) [중앙포토]

     
    일본 오사카에서 한국 국적의 60대 남성 시신이 발견됐다고 지지통신 등 일본 언론이 18일 보도했다. 일본 경찰은 이 남성이 피살된 것으로 보고 있다.   
     
    보도에 따르면 지난 17일 오후 10시 5분께 오사카 하비키노시 거리에서 엎드려 있는 남자 시신을 행인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수사를 맡은 경찰 수사1과는 부검을 통해 사인을 '흉부 등에 가해진 흉기 공격으로 인한 출혈성 쇼크'로 확인했다.  
     
    후지이데라에 거주하는 이 남성은 한국 국적의 60대 회사원으로 사건 당일 하비키노 시에서 지인과 식사를 한 것으로 전해졌다

     
    남성은 지인을 데려다준 뒤 주차장에 차를 세우고 걸어가던 중 습격을 당한 것으로 추정된다고 일본 경찰은 밝혔다.  
     
    일본 경찰은 지갑과 휴대전화가 고스란히 남아 있다는 점, 사건 당시 현장 주변에서 '기다리라'는 소리가 들렸다는 증언 등에 비춰 볼 때 단순 강도살인으로 보기에 미심쩍은 부분이 있다고 보고 수사를 확대하고 있다. 
     
    온라인 일간스포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