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데' AOA 지민 ”설현·김신영, 돈 필요하면 전 재산 줄 수 있어”

    '두데' AOA 지민 ”설현·김신영, 돈 필요하면 전 재산 줄 수 있어”

    [일간스포츠] 입력 2018.06.21 15:56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두데' AOA 지민이 사모임 '신김치파'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AOA는 21일 방송된 MBC FM4U '2시의 데이트 지석진입니다'에 게스트로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이날 지민은 '신김치파 멤버인 김신영의 전화를 일부러 안 받을 때가 있다'는 물음에 "가끔 있다"고 답해 웃음을 안겼다. 지민은 "원래 전화를 잘 안 받는 스타일이다"고 해명했고, 설현도 "지민 언니는 거의 삐삐를 들고 다니는 수준이다. 전화를 안 받아 제가 소식을 전해주거나, 집까지 찾아간 적도 있다"고 거들었다.

    이어 지민은 '신김치파'에 대해 "김희철·김신영·김설현·신지민 등 네 사람이 뭉친 모임이다. 희철 오빠와 신영 언니가 음악방송 MC를 볼 때 저희가 출연했다. 밥 먹다가 서로 친해졌다"고 설명했다.
     
    김현철은 또 '그럼 김신영 씨가 돈을 빌려달라고 하면 얼마까지 빌려줄 수 있나'고 질문했다. 이에 지민은 망설임 없이 "전 재산을 줄 수 있다"고 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지민은 "설현에게도 마찬가지다. 그만큼 믿고 사랑하는 사람들이다"고 덧붙여 훈훈함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2시의 데이트 지석진입니다'는 부친상을 당한 DJ 지석진을 대신해 개그우먼 김신영과 가수 김현철이 대신 진행을 맡았다.

    정여진 기자 jeong.yeojin@jtb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