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인터뷰] 디크런치 ② “도전하고 싶은 분야요?”

    [Z인터뷰] 디크런치 ② “도전하고 싶은 분야요?”

    [제니스뉴스] 입력 2018.10.12 17:46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지난 8월 6일, 다이아몬드를 부서뜨릴 만큼의 강력한 퍼포먼스와 음악적 파급력을 가진 팀이 되겠다는 당찬 포부로 가요계에 첫 발을 내디뎠다. 성공적으로 데뷔 활동을 마친 디크런치는 현재 다음 컴백을 위한 담금질 중이다.


    디크런치의 강점은 멤버들이 직접 작사, 작곡, 안무 제작 등 앨범 제작의 전반적인 과정에 참여하는 ‘자체제작돌’이라는 점이다. 디크런치의 목표와 희망을 담은 강렬한 힙합 댄스곡 ‘팰리스(Palace)’를 타이틀곡으로 하고, 휴식을 원하는 가사를 담은 밝고 경쾌한 곡 ‘아이 원트(I Want)’를 함께 수록해 들려줬다.


    최근 제니스뉴스와 디크런치가 서울 강남구 논현동에 위치한 제니스뉴스 사옥에서 만났다. 디크런치는 컴백 준비에 바쁜 날들을 보내고 있지만, 팬들에게 하루빨리 좋은 소식을 전하고 싶은 마음으로 인터뷰에 적극 임했다.


    디자인=신문호 디자이너
    사진=신경용 포토그래퍼(스튜디오 다운)



    제니스글로벌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