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우성 ”염정아 '꽃' 표현 사과..스스로를 돌아보겠다”

    정우성 ”염정아 '꽃' 표현 사과..스스로를 돌아보겠다”

    [일간스포츠] 입력 2019.01.24 15:56 수정 2019.01.24 15:56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배우 정우성이 배우 염정아를 향한 '꽃'이란 표현에 비난이 쏟아지자 이에 사과했다. 

    정우성은 24일 자신의 SNS에 '우선 여러분의 애정어린 지적에 깊은 감사를 표합니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그는 '표현한 사람의 의도와 상관없이 받아들인 대상이 불편한 마음을 느낀다면 그 표현은 지양돼야 하고 사과를 해야 마땅하다고 생각합니다라며 '개인적으로 이 기회를 통해 우리 사회에서 무의식적으로 쓰여지고 있는 차별적 표현이 어떤 것들이 있는지 생각해보고 또 스스로를 돌아보고 성찰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고 밝혔다. 

    또 '여러분의 좋은 가르침 다시 한번 감사하고 여러분이 느끼신 불편한 마음에 깊은 유감과 사과의 마음 전합니다'라며 재차 사과했다. 

    정우성은 앞서 영화 '증인' 홍보 인터뷰에서 같은 소속사인 염정아가 JTBC 'SKY캐슬'로 큰 인기를 얻고 있는 것에 대해 "꽃은 지지 않는다"라고 표현했다. 이에 일부 네티즌이 염정아를 꽃으로 지칭한 것이 성차별적 표현이라며 지적하고 나섰다.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tb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