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00번 받은 질문”..하연수, 댓글 논란→SNS 비공개 전환

    ”500번 받은 질문”..하연수, 댓글 논란→SNS 비공개 전환

    [일간스포츠] 입력 2019.06.19 12:00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배우 하연수가 SNS상에서 팬에게 까칠한 댓글을 남겨 구설수에 올랐다.

    하연수는 18일 자신의 SNS에 "작년에 작업한 '화조도' 판매합니다. 벽에 걸 수 있는 족자입니다"라는 글과 함께 직접 그린 족자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이에 한 팬은 댓글을 통해 "연수님이 직접 작업한 건가요?"라고 물었다. 문제는 하연수가 단 댓글로 인해 발생됐다. 하연수는 "500번 정도 받은 질문이라 씁쓸하네요. 이젠 좀 알아주셨으면...그렇습니다. 그림 그린 지는 20년 되었구요"라고 답했다.

    하연수의 이 같은 댓글은 논란을 야기했다. 단순한 궁금증을 가지고 질문한 팬에게 지나치게 까칠하게 대응했다는 지적이 일기 시작했다. 이런 논란 자체가 지나치다는 반응 역시 있다. 하연수의 입장에서는 수없이 말한 사실을 계속 반복하는 것 자체가 불편할 수 있다는 것. 

    논란이 일며 누리꾼들의 갑론을박이 이어지자 하연수는 족자 판매와 관련된 게시글을 삭제, SNS 계정을 비공개로 전환했다. 

    홍신익 기자 hong.shinik@jtb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