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빙빙, 탈세 논란 털고 화보 나들이…여전한 미모

    판빙빙, 탈세 논란 털고 화보 나들이…여전한 미모

    [일간스포츠] 입력 2019.06.20 19:11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중국 배우 판빙빙이 여전한 미모로 화보를 소화했다.

    20일 그라치아에 따르면 판빙빙은 커다란 오버사이즈 선글라스, 트렌디한 틴티드 선글라스, 레트로 무드의 보잉 선글라스 등 젠틀 몬스터의 다양한 선글라스를 패셔너블하게 소화했다.

    화보 후 인터뷰에서 판빙빙은 “공식 석상에서는 주로 레이디라이크 룩을, 평상시에는 티셔츠·후디·청바지를 입는 편”이라며 “얼굴이 무척 작아 보이는 블랙 베이식 선글라스를 선호한다”고 스타일에 관해 말했다. 또 “피부 보습 제품, 화이트닝 제품, 각종 팩은 제 삶에서 절대 빠지면 안 되는 것들” 이라고 소개하며 무엇보다 자외선 차단을 가장 중요하게 여긴다고 밝혔다.

    판빙빙의 더 자세한 인터뷰와 화보, 패션 필름은 ‘그라치아’ 7월호를 통해 만날 수 있다.
    황지영기자 hwang.jeeyoung@jtb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