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전소민X지석진, 충격의 오프닝 분장 벌칙으로 웃음 사냥꾼

    '런닝맨' 전소민X지석진, 충격의 오프닝 분장 벌칙으로 웃음 사냥꾼

    [일간스포츠] 입력 2019.08.25 12:33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런닝맨' 전소민, 지석진이 웃음 사냥꾼 자리를 노린다. 

    오늘(25일) 방송될 SBS '런닝맨'에는 배우 전소민과 개그맨 지석진의 오프닝 벌칙 수행기가 공개된다.

    앞서 전소민과 지석진은 레이스 도중 오프닝 분장 벌칙에 당첨돼 많은 '런닝맨' 팬들의 관심을 모았던 터. 두 사람은 분장을 할 때마다 웃음이 보장되는 비밀병기인 만큼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전소민과 지석진은 그야말로 역대급 분장에 대기실 헛웃음을 감추지 못하면서도 서로가 서로의 얼굴을 보면 웃음을 멈추지 못해 웃음바다로 만든다. 두 사람의 모습을 본 멤버들은 경악을 금치 못한 채 충격에 빠진다. 터져 나오는 웃음을 계속 참지 못할 정도였다는 전언이다. 

    두 사람의 역대급 오프닝 벌칙 수행기는 25일 오후 5시에 방송되는 '런닝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tb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