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있는 녀석들' 뷔페서 12시간 먹어 통편집

    '맛있는 녀석들' 뷔페서 12시간 먹어 통편집

    [일간스포츠] 입력 2019.09.06 21:03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맛있는 녀석들’이 뷔페에서 너무 많이 먹어 통편집을 당했다.

    6일 방송되는 코미디TV ‘맛있는 녀석들’은 ‘제1회 복불복 뷔페 특집’으로 꾸며졌다. 규칙은 메인 76가지, 디저트 34가지의 메뉴가 포함된 번호를 멤버들이 각자 하나씩 고른 후 번호에 해당하는 음식으로만 먹방이 펼쳐야 한다.

    숫자판에는 당첨, 꽝이 포함되어 있어 맛있는 녀석들은 메뉴 선택을 둘러싸고 예민한 신경전을 벌였다. 촬영 날 오전 11시경 뷔페 오픈 손님으로 입장한 멤버들은 14라운드에 걸친 폭풍 먹방을 진행하느라 영업 마감이 한참 지난 밤 11시가 돼서야 촬영을 마쳤다.

    무려 12시간 동안 50여 가지의 뷔페 음식 먹방을 펼친 멤버들은 촬영 종료 시간이 되자 지친 모습을 보여 웃음을 안겼다. 제작진은 넘치는 촬영 분량으로 일정 부분을 통편집 할 수 밖에 없었다는 후문이다.
    황지영기자 hwang.jeeyoung@jtb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