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수 폭행설' 최인철 여자축구 대표팀 감독 사퇴

    '선수 폭행설' 최인철 여자축구 대표팀 감독 사퇴

    [JTBC] 입력 2019.09.10 08:49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선수 폭행' 의혹이 제기됐던 최인철 여자축구 대표팀 감독이 사퇴했습니다.

    최 감독은 대한축구협회에 전달한 사과문을 통해 "책임을 통감하고 깊이 반성하고 있다"며 "대표팀 감독직을 내려놓겠다"고 밝혔습니다.

    축구협회가 여자대표팀 새 감독 선임 작업에 들어간 가운데 레이날드 페드로스 전 올랭피크 리옹 여자팀 감독이 새 사령탑으로 유력하게 거론되고 있습니다.

    JTBC 핫클릭

    유명 피겨 코치, 제자 폭행 혐의…"초등생 때리고 욕설" 빙속 이승훈, 출전정지 1년…'후배 폭행' 사실 확인 가해자 명확한데 '단체 징계'…피해자는 '2중 고통'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and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