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스원 김요한, ”도시어부vs아형? 반말하면서 낚시하고 싶다” 센스 (한끼줍쇼)

    엑스원 김요한, ”도시어부vs아형? 반말하면서 낚시하고 싶다” 센스 (한끼줍쇼)

    [일간스포츠] 입력 2019.09.18 23:43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한끼줍쇼' 이경규가 엑스원 '도시어부' 섭외에 나섰다.

    18일 오후 방송된 JTBC '한끼줍쇼'에서는 그룹 엑스원(X1)의 김요한, 김우석이 밥동무로 출연, 강남구 압구정동에서 한 끼에 도전했다.

    압구정 거리를 함께 걷던 네 사람. 김요한과 김우석은 "'한끼줍쇼'가 데뷔 후 첫 예능"이라고 밝히며 강호동이 출연 중인 '아는 형님' 출연을 희망했다. 이에 이경규는 때를 놓치지 않고 "'아는형님'에 나가지 마라. 너는 '도시어부'에서 낚시를 해야 한다"고 호통쳤다.

    강호동은 김요한에게 '도시어부'와 '아는 형님' 중 어디에 더 마음이 가는지 물었다. 이에 김요한은 "반말하면서 낚시하는 걸 좋아한다"며 센스 있는 대답으로 웃음을 안겼다.

    홍신익 기자 hong.shinik@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