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문', 최민식X한석규 표정과 눈빛만으로

    '천문', 최민식X한석규 표정과 눈빛만으로

    [일간스포츠] 입력 2019.12.02 07:38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천문: 하늘에 묻는다' 메인 포스터

    '천문: 하늘에 묻는다' 메인 포스터

    배우 최민식과 한석규의 만남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영화 '천문: 하늘에 묻는다(허진호 감독)'가 메인 포스터를 공개해 눈길을 끈다.
     
    조선의 하늘과 시간을 만들고자 했던 세종(한석규)과 장영실(최민식)의 숨겨진 이야기를 그린 작품 '천문: 하늘에 묻는다'가 오는 12월 극장가를 찾아올 가운데, 기대감을 증폭시키는 메인 포스터를 2일 공개했다.  
     
    공개된 메인 포스터는 표정과 눈빛만으로도 묵직한 감동을 선사하는 대한민국 최고의 배우들의 모습을 확인할 수 있어 시선을 모은다. 특히 앞서 공개된 캐릭터 포스터에서는 같은 곳을 바라보고 있던 세종과 장영실이었지만 이번 메인 포스터를 통해선 각자 다른 곳을 향하고 있는 모습이 공개돼 극 중 함께 업적을 이뤄나가며 신분을 뛰어넘는 우정을 쌓아갔던 그들의 이야기가 ‘안여 사건’(임금이 타는 가마 안여(安與)가 부서지는 사건) 이후 어떤 전개로 펼쳐나가게 될지 궁금증을 고조시킨다.  
     
    여기에 '조선의 하늘과 시간, 같은 꿈을 꾸었던 두 천재'라는 카피까지 더해지며 역사적 인물인 세종대왕과 장영실의 관계가 '천문: 하늘에 묻는다'를 통해서 어떻게 그려질 지 기대감을 끌어올린다.  
     
    '천문: 하늘에 묻는다'는 오는 12월 관객들을 찾아갈 것이다.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tb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