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영상 2회 수상' 클루버, 트레이드로 TEX행

    '사이영상 2회 수상' 클루버, 트레이드로 TEX행

    [일간스포츠] 입력 2019.12.16 08:12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텍사스로 트레이드 된 코리 클루버

    텍사스로 트레이드 된 코리 클루버

     
    사이영상 2회 수상에 빛나는 코리 클루버(33)가 텍사스 유니폼을 입는다.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 MLB닷컴은 16일(한국시각) 클루버가 트레이드로 텍사스로 이적한다고 밝혔다. 클리블랜드가 대가로 받는 선수는 외야수 델라이노 드실즈(27)와 오른손 투수 엠마누엘 클라세((21)다.
     
    통산(9년) 98승을 기록 중인 클루버는 아메리칸리그(AL) 최고 투수 중 한 명이다. 2014년과 2017년 각각 AL 사이영상을 수상했고 2018년에는 20승을 올리기도 한 탄탄한 경력을 자랑한다. 올 시즌에는 오른팔 골절로 7경기 등판(2승 3패 평균자책점 5.80)에 그쳤지만 내년 시즌 등판에는 큰 문제가 없다. 텍사스는 클루버를 영입하면서 클루버-마이크 마이너-랜스 린-카일 깁슨-조던 라일스로 이어지는 선발 로테이션을 돌리게 됐다. 
     
    한편 클리블랜드로 유니폼을 바꿔 입게 된 두 선수 중 핵심은 클라세다. 올 시즌 빅리그에 데뷔한 클라세는 최고구속 102마일(164km/h)의 빠른 공을 던진다. 시즌 성적도 2승 3패 1세이브 평균자책점 2.31로 준수했다. 드실즈는 올해 118경기에 출전해 타율 0.249, 4홈런, 32타점을 기록한 외야수다.  
     
    배중현 기자 bae.junghyune@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