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스오피스IS] '지푸라기', 코로나19 확산 우려 뚫고 이틀째 1위

    [박스오피스IS] '지푸라기', 코로나19 확산 우려 뚫고 이틀째 1위

    [일간스포츠] 입력 2020.02.21 07:27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포스터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포스터

     
    영화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김용훈 감독)'이 이틀 연속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영진위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은 지난 20일 6만 1011명의 관객을 동원했다. 누적관객수는 14만 6475명이다.  
     
    코로나19 확산 우려가 커져가는 상황에서 쉽지 않은 싸움을 이어가고 있다. 오늘(21일)부터 시작되는 개봉 후 첫 주말 성적이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의 흥행 추이에 큰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인다.  
     
    이 영화는 인생 마지막 기회인 돈 가방을 차지하기 위해 최악의 한탕을 계획하는 평범한 인간들의 범죄극이다.  
     
    대한민국 영화계를 대표하는 연기파 배우 전도연, 정우성, 배성우, 윤여정부터 정만식, 진경, 신현빈, 정가람까지 한 스크린에서 만나볼 수 없는 조합으로 이미 제작 단계부터 이목을 집중시켰다.  
     
    개봉 전부터 제49회 로테르담 국제 영화제 심사위원상(Special Jury Award) 수상과 동시에 해외 유수 영화제에 초청되며 화제를 모았다. 여기에 전 세계 80개국 선판매 쾌거를 이뤄냈다.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tb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