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상수·김민희, 등 뒤로 꼭 잡은 손 포착

    홍상수·김민희, 등 뒤로 꼭 잡은 손 포착

    [일간스포츠] 입력 2020.02.27 13:00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의 베를린 국제영화제에서의 비하인드컷이 화제다.

    홍상수 감독의 장편영화인 '도망친 여자'는 제70회 베를린 국제영화제 경쟁부문에 초청됐다. 이에 25일 독일 베를린 현지에서 진행된 시사회를 통해 전세계 처음으로 공개됐다.

    베를린 국제영화제 측은 홈페이지를 통해 '도망친 여자' 시사회 비하인드를 공개했다. 레드카펫을 걸어가는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가 등 뒤로 손을 꼭 잡은 모습이 시선을 강탈한다.

    사인을 하던 중 외신 카메라를 보고 환하게 웃는 김민희의 모습도 담겼다.

    한편 '도망친 여자'는 결혼 후 한 번도 떨어져 지낸 적이 없었던 남편이 출장을 간 사이, 두 번의 약속된 만남과 한 번의 우연한 만남을 통해 과거 세 명의 친구들을 만나게 되는 감희(김민희 분)를 따라가는 영화다.

    온라인 일간스포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