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수영-황정음-정경호, ‘끝없는 사랑’ 31일 대본 리딩

    류수영-황정음-정경호, ‘끝없는 사랑’ 31일 대본 리딩

    [일간스포츠] 입력 2014.04.01 18:32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배우 류수영-황정음-정경호가 SBS 주말극 '끝없는 사랑' 출연을 확정했다.

    이들은 지난주에 이어 31일에도 대본 리딩을 갖고 호흡을 맞추며 드라마에 대한 열의를 불태웠다.

    류수영은 극중 한광훈으로 분해 가난한 고깃배 선장의 큰 아들로 태어나 어린 시절부터 '위대한 지도자'를 꿈꾸는 잔혹한 야심가를 연기한다. 황정음은 어머니의 죽음을 목도한 충격으로 복수를 꿈꾸는 거친 야생마지만 격정의 세월을 불사조처럼 살아내고야 마는 매혹적인 인물 서인애를 그린다.

    정경호는 극중 한광철로 분해 형의 연인이었던 황정음을 어린 시절부터 짝사랑, 자기의 숨이 멎는 그 순간까지 포기하지 않고 사랑하는 불같은 사랑을 하는 남자를 연기한다. 또 형과는 대조적으로 공부는 뒷전, 그 지역 고등학교 전체를 압도하는 '전설의 주먹'으로 이름을 날리는 반항아를 표현한다.

    '끝없는 사랑'은 대한민국의 1980년대 정치·경제적 시대상황을 배경으로 여자주인공의 일과 사랑을 다룬 작품. 앞서 여자주인공은 황정음이 미리 캐스팅된 상태로 정경호의 형 역은 류수영이 맡는다. '엔젤아이즈'후속으로 오는 6월께 방송될 예정이지만 50부 대작으로 오는 4월부터 촬영에 돌입한다.

    김진석 기자 superjs@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