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힐러' 유지태, 애절한 눈물 흘리며 감정 폭발

    '힐러' 유지태, 애절한 눈물 흘리며 감정 폭발

    [일간스포츠] 입력 2015.01.20 09:10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유지태가 눈물을 흘리는 모습이 포착돼 눈길을 끌고 있다.

    유지태의 소속사 나무엑터스는 20일 KBS 2TV 월화드라마 '힐러'의 촬영 스틸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은 '힐러' 14화의 한 장면으로, 극 중 유지태가 눈물을 흘리고 있는 장면이다.

    드라마 '힐러'는 지난 방송 분 말미에서 기영재(오광록 분)가 죽는 장면이 그려져 놀라움을 자아냈다. 김문호(유지태 분)는 기영재와 어릴 적 추억을 함께했던 사이이자, 그 죽음의 배후에 대해 가장 정확히 접근할 수 있는 인물.

    절친한 친구의 죽음에 애절한 슬픔을 느끼는 김문호의 감정을 완벽히 표현해낸 유지태의 연기에 시청자들의 공감이 배가 되고 있다.

    현장의 한 관계자는 "차가운 겨울 바람 속 진행된 이번 촬영은 다소 무거운 분위기에서 진행됐다. 단순한 슬픔을 넘어 김문호의 아픈 감정까지 다뤄야 했기에 어려운 신이었다. 하지만 유지태의 순간 몰입도는 대단했다. 보는 이를 저절로 찡하게 만드는 눈물 연기를 보여줬다. 오늘 방송 분에서 확인해달라"고 전했다.

    한편 KBS2TV 드라마 '힐러'는 오늘(20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온라인 일간스포츠

    [사진=나무액터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