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공효진, 2년만에 스크린 복귀… 영화 '마마' 출연

    [단독]공효진, 2년만에 스크린 복귀… 영화 '마마' 출연

    [일간스포츠] 입력 2015.03.19 16:08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배우 공효진(35)이 3년만에 스크린에 복귀한다.

    19일 영화계에 따르면 공효진은 영화 '마마' 출연을 결정했다. 2013년 개봉한 '고령화 가족'(송해성 감독) 출연 이후 2년만에 스크린 복귀작이다.

    '마마'는 '…ing'(03) '어깨너머의 연인'(07) 등을 연출한 이언희 감독이 메가폰을 잡은 작품. 아이를 가사 도우미에 납치당한 한 여인의 이야기를 그린 스릴러 영화다.

    공효진은 극중 아이를 납치하는 중국인 가사 도우미를 맡는다. 앞서 출연을 결정한 엄지원은 아이를 빼앗긴 엄마를 맡아 절절한 모성애를 그릴 예정이다. 남자배우 중심의 스릴러 영화가 주로 제작되는 한국 영화계에서 여배우를 투톱으로 내세운 새로운 스릴러물로 기대를 한몸에 받고 있다. 올 하반기 크랭크인 예정이다.

    공효진은 김수현·차태현·아이유 등과 함께 별에서 온 그대'(13)를 집필한 박지은 작가의 신작 KBS 2TV '프로듀사'의 출연을 확정했다. 올해 TV와 스크린을 오가며 바쁜 한해를 보낼 것으로 예상된다.

    이승미 기자 lsmshhs@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