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하늘 측 ”내년 초 결혼? NO, 구체적 계획 아직 없어”[공식]

    김하늘 측 ”내년 초 결혼? NO, 구체적 계획 아직 없어”[공식]

    [일간스포츠] 입력 2015.09.25 09:06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기사 이미지

    배우 김하늘(37)의 소속사 측이 내년 초 결혼설에 대해 사실이 아니라고 해명했다. 

    김하늘의 소속사 SM C&C 관계자는 25일 오전 일간스포츠에 "어제 열애 인정 후 곧바로 내년 초 결혼설이 보도돼 당황스럽다"면서 "어제 밝힌 입장과 같다. 변동이 없다. 진지하게 만나고 있는 건 맞지만, 구체적인 결혼 계획은 아직 없다"고 전했다.  

    앞서 이날 오전 한 매체는 측근의 멘트를 인용해 '김하늘이 최근 남자친구의 프러포즈를 받았다. 양가 부모님도 결혼을 승낙했다'고 보도했다. 

    김하늘의 열애는 지난 24일 언론을 통해 처음으로 알려졌다. 현재 그는 1살 연하 사업가와 열애 중이다. 특히 데뷔 20년 만에 공개 연애를 선언해 많은 관심이 쏠렸다. 

    1996년 모델로 데뷔한 김하늘은 영화 '동갑내기 과외하기' '동감' '7급공무원' 등과 드라마 '온에어' '신사의 품격' 등에 출연했다. 현재는 영화 '나를 잊지 말아요'와 '여교사' 촬영을 마치고 개봉을 앞두고 있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oin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