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D] '골든디스크' 여자친구·아이콘 신인상 수상 '가요계 새싹들의 반란'

    [HD] '골든디스크' 여자친구·아이콘 신인상 수상 '가요계 새싹들의 반란'

    [스타데일리뉴스] 입력 2016.01.20 20:15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 여자친구 ⓒ스타데일리뉴스
    [스타데일리뉴스=문지훈 인턴기자] 여자친구와 아이콘이 신인상을 수상했다. 

    20일 오후 골든디스크 시상식이 서울 동대문구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 열렸다. 방송인 전현무, 소녀시대 서현, 가수 김종국이 MC를 맡았다. 골든디스크 어워즈는 음원과 음반 판매량을 기준으로 한 해 동안 가장 사랑받은 대중가요와 뮤지션을 선정하는 행사다.  

    신인상을 수상한 여자친구는 "저희 응원해주시는 많은 분들에게 보답할 수 있도록 열심히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라고 말했다. 여자친구는 이어 "곧 저희 새 앨범이 나옵니다. 2016년에도 많이 사랑해주세요. 감사드립니다"라며 소감을 전했다. 아이콘은 "상을 받을 때마다 과분하다고 생각합니다. 다음에 상을 받을 때는 과분하다고 생각하지 않을 정도로 최선을 다해서 좋은 모습 보여드리겠습니다. 양현석 대표님께도 감사드립니다"라며 응원해주는 이들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 아이콘 ⓒ스타데일리뉴스
    한편 제 30회 골든디스크 시상식에서는 빅뱅, 샤이니, 비스트, 방탄소년단, f(x), 에이핑크, 빅스, 엑소, 소녀시대, 씨엔블루, EXID, 레드벨벳, AOA 등이 무대에 오른다.

    시상자로는 배우 황정음, 조정석, 강소라, 박해진, 한채영, 장윤주, 손태영, 채정안 등이 참석한다.

    골든디스크 어워즈는 1986년 제1회 시상식을 실시한 후 올해로 30회를 맞이하며 공정성과 권위를 인정받으며 가요계에서 ‘가장 받고 싶은 상’으로 불리고 있다. QTV가 생중계하며, 동영상 사이트 아이치이를 통해 중국 내에도 실시간으로 중계된다. 모바일 사용자들은 네이버 V앱에서도 골든디스크 어워즈를 만나볼 수 있다.

    JTBC는 본 행사 다음날인 21일과 22일 각각 오전 9시에 골든디스크 어워즈를 녹화방송한다. 이틀에 걸쳐 열리는 행사 다음 날 오전 JTBC를 통해 30회 골든디스크 어워즈를 시청할 수 있다.

     

    [인기기사]

    ·[S영상] '응답하라 1988' 박보검, "김수현과 이민호가 손 잡고 온 듯한 공항 마비" (응팔 포상휴가) [2016/01/19] 
    ·[HD] SM엔터테인먼트 복합외식공간 ‘SMT SEOUL’ 오는 21일 오픈.. 한류 외식 문화 공간 [2016/01/19] 
    ·[S영상] '응답하라 1988' 고경표 류준열, "선우랑 정팔이~ 택이방 가니?" (응팔 포상휴가) [2016/01/19] 
    ·[S영상] '응팔' 이동휘 최성원, "동룡이 노을이 어디가니~?" ('응답하라 1988' 포상휴가) [2016/01/19] 
    ·[S포토+] 류준열, "류소위에서 정팔이로 돌아온 헤어스타일" (응팔 포상휴가) [2016/01/19] 
    ·[S포토+] 박보검, "따뜻하게 입고 다녀 택아" (응팔 포상휴가) [2016/01/19] 
    ·[S영상] '응답하라 1988' 걸스데이 혜리, "휴가 가는 덕선이" (응팔 포상휴가) [2016/01/19] 
    ·[김윤석의 드라마톡] 육룡이 나르샤 31회 "이방원의 선택, 눈물을 흘리며 작별을 고하다" [2016/01/19] 
    ·[S포토+] 걸스데이 혜리, "덕선이 미모 단속 중" (응팔 포상휴가) [2016/01/19] 
    ·[S영상] 소녀시대 윤아 2NE1 산다라박 등 '오빠생각 응원하는 스타들' (오빠생각 VIP 시사회) [2016/01/19]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tardailynews.co.kr

    <저작권자 Copyright ⓒ 스타데일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타데일리뉴스 사진 영상 외 [기사콘텐츠 구매] 바로가기

    스마트 폰에서 만나는 스타데일리뉴스 [모바일 페이지] 바로가기

    종합인터넷신문 스타데일리뉴스 SNS [페이스북] [페이스북 페이지] [트위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