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와이스 나연 ”음원 유통… 경솔한 행동 사과”[전문]

    트와이스 나연 ”음원 유통… 경솔한 행동 사과”[전문]

    [일간스포츠] 입력 2016.02.22 08:36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기사 이미지

    트와이스 나연이 불법 음원 이용에 대해 사과했다.

    나연은 21일 트와이스 인스타그램에 '제가 올린 인스타그램 게시물로 인해 죄송하다는 말씀 드립니다'고 했다.

    이어 '가수로서 음악을 접하고 이를 표현함에 있어 모든 것에 대해 항상 신중해야함에도 불구하고 제가 너무 경솔했습니다.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려서 죄송합니다'라며 '앞으로는 이런 일이 절대 재발하지 않도록 원래 사용하던 정식으로 음원이 유통되는 음악 서비스만을 사용하도록 하겠습니다. 그리고 매사에 항상 주의하도록 하겠습니다'고 고개 숙였다.

    나연은 이날 트와이스 공식 인스타그램에 '이 노랠 집중해서 듣다보면 저도 모르게 울컥해요. 이어폰만으로 감정이 전달되는게 너무나 신기하고 대단하지 않아요?! 저는 아직 너무너무 부족하지만 언젠가는 여러분들과 제가 들려드리는 노래로 같은 감정을 나눌 수 있는 날을 기도하면서'라며 사진을 올렸다. 나연이 올린 사진은 태연의 '비밀(Secret)'이 재생되고 있음을 보여주고 있다.

    문제는 이 부분. 사진을 살펴보면 나연은 오디오 스트리밍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운드클라우드를 이용하고 있다. 해당 사이트는 유명 가수뿐 아니라 인디·아마추어 등 다양한 사람들이 자유롭게 음원을 등록하고 무료로 공유할 수 있는 곳이다. 하지만 무료 제공을 하지 않은 가수의 노래, 즉 저작권 문제를 일으킬 수 있는 노래는 원칙적으로 공유가 불가능하다. 태연의 노래 역시 사운드클라우드에서는 원칙적으로 들을 수 없다.

    현재 나연의 게시물은 삭제된 상태다.

    김진석 기자 superjs@joongang.co.kr
     
     
    안녕하세요. 나연입니다. 우선 제가 올린 인스타그램 게시물로 인해 죄송하다는 말씀 드립니다. 가수로서 음악을 접하고 이를 표현함에 있어 모든 것에 대해 항상 신중해야함에도 불구하고 제가 너무 경솔했습니다.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려서 죄송합니다. 앞으로는 이런 일이 절대 재발하지 않도록 원래 사용하던 정식으로 음원이 유통되는 음악 서비스만을 사용하도록 하겠습니다. 그리고 매사에 항상 주의하도록 하겠습니다. 죄송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