큐브 측 ”권은빈 출연 분량 M/V 다 들어낸다”[공식]

    큐브 측 ”권은빈 출연 분량 M/V 다 들어낸다”[공식]

    [일간스포츠] 입력 2016.02.26 14:11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기사 이미지

    씨엘씨 소속사 큐브 측이 권은빈의 활동에 대해 입을 열었다.

    큐브 소속사 관계자는 26일 일간스포츠에 "권은빈이 출연한 신곡 뮤직비디오 중 그의 분량은 모두 들어낼 예정이다. 나머지 멤버들이 권은빈 파트를 채울 것이다"고 말했다.

    이어 "권은빈이 '프로듀스 101'에서 탈락할 경우 씨엘씨 멤버로 합류해 계속 팀 활동을 해나갈 것이며 합격한다면 씨엘씨가 아닌 '프로듀스 101' 활동으로 시청자들을 만난다"고 덧붙였다.

    이날 큐브 엔터테인먼트는 최종 새 멤버로 발탁된 권은빈의 프로필 정보와 이미지를 공개했다. 현재 Mnet '프로듀스 101'에 출연하며 시청자들에게 먼저 얼굴을 알렸던 권은빈은 '서바이벌 진행 중 데뷔 발표'라는 파격 행보 속에 새 멤버로 낙점돼 눈길을 끈다.

    권은빈은 2000년생 즉 올해 만 16세로 사랑스런 베이비페이스와 큰 눈, 여기에 167cm의 늘씬한 큰 키를 갖춘 팀 내 비주얼 멤버로 통한다. '사과'를 연상시키는 싱그럽고 청초한 매력이 기분 좋은 에너지를 전할 권은빈은 막내다운 애교와 호탕한 성격으로 팀의 새로운 활력소 역할을 톡톡히 해 낼 전망이다. 또한 어린 나이만큼이나 앞으로의 높은 성장 가능성이 점쳐지는 인물로 기존 씨엘씨 멤버들과 만들어 낼 남다른 시너지 역시 기대를 모은다.

    권은빈은 '프로듀스 101' 탈락 투표에서 16위를 기록해 최종 11인에 임박한 상위 레벨을 차지했을 만큼 현재 시청자들의 뜨거운 관심을 얻고 있는 멤버. 오디션 프로그램 도중 데뷔 발표라는 이례적인 사례인 만큼 권은빈은 프로그램 제작진과 장기적 논의 끝에 씨엘씨 새 멤버 합류를 공식화 하는 것을 최종 확정했다. 하지만 '프로그램 외의 방송활동을 할 수 없다'는 '프로듀스 101' 측과 기존 협의에 따라 권은빈은 당분간 씨엘씨 멤버로서 방송 출연에는 합류하지 않고 남은 '프로듀스 101' 오디션을 끝까지 소화한다.

    김진석 기자 superjs@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