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딴따라' 지성, 전노민 향한 사이다 반격 예고

    '딴따라' 지성, 전노민 향한 사이다 반격 예고

    [일간스포츠] 입력 2016.05.26 15:07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기사 이미지


    지성이 전노민을 향한 사이다 반격을 시작한다.
     
    26일 방송되는 SBS 수목 드라마스페셜 ‘딴따라’(극본 유영아/ 연출 홍성창, 이광영/ 제작 웰메이드 예당, 재미난 프로젝트) 측은 사사건건 자신을 방해하는 거대기획사 케이탑을 찾아간 지성(신석호 역)의 스틸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공개된 스틸에는 카리스마 대결을 펼치는 지성과 전노민(이준석 역)이 담겨 숨막히는 긴장감을 선사한다. 한치의 물러섬도 허용할 수 없다는 듯 마주선 채 서로의 눈을 매섭게 노려보는 두 사람의 모습은 야수들의 기싸움을 연상케 한다. 지성과 전노민은 성추행 누명 사건 수사를 두고 팽팽하게 대립할 것을 예고해 긴장감 넘치는 전개를 기대케 한다.
     
    이어 허준석(김주한 역)에게 멱살을 잡힌 지성이 포착돼 눈길을 끈다. 멱살을 잡혔음에도 불구하고 여유로운 표정의 지성. 이와는 달리 초조함이 뿜어져 나오는 허준석의 표정은 보는 이들의 흥미를 자극한다.
     
    이처럼 적진 케이탑으로 돌격해 전노민과 허준석을 도발하는 지성의 모습은 통쾌한 반격을 예감케 해 기대감을 한껏 끌어올린다.
     
    ‘딴따라’ 제작진은 “오늘(26일) 방송되는 12회에서 성추행 사건의 내막을 밝힐 결정적 증거가 수면 위로 떠오른다. 이 증거를 사이에 두고 신석호와 케이탑간의 치열한 신경전과 수싸움이 흥미진진하게 그려질 예정”이라며 “오늘 방송을 통해 신석호의 활약과 쫄깃한 스토리를 확인해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딴따라’는 오늘(26일) 밤 10시 12회가 방송된다.

    김인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