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냉부해' 샘킴, 예지원 사로잡은 특급 캠핑요리

    '냉부해' 샘킴, 예지원 사로잡은 특급 캠핑요리

    [일간스포츠] 입력 2016.08.08 22:27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기사 이미지


    샘킴 셰프가 미카엘 셰프를 제치고 이연복 셰프와 함께 공동 1위로 등극했다.

    8일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는 샘킴 셰프와 미카엘 셰프가 배우 예지원을 위한 요리대결을 펼쳤다.

    이날 예지원은 '니스 해변을 담은 해산물 요리', '샹송과 함께 즐기는 우아한 캠핑 코스 요리' 주제를 선정했다. 첫 번째 '니스 해변을 담은 해산물 요리'에는 샘킴 셰프, 미카엘 셰프가 나섰다.

    미카엘은 킹크랩, 새우, 바지락을 이용한 그릴 스팀요리 '나랑 너랑 게랑', 샘킴은 도미, 모시조개, 토마토 스튜, 구운 가리비를 이용한 '우아한 프랑스튜' 요리를 준비했다. 먼저 요리를 완성한 미카엘의 '너랑 나랑 게랑'을 맛본 예지원은 "니스 바다 나가서 100M 속을 보고 있는 느낌이다. 버터 맛이 나는 데 게와 새우에 자연스럽게 향이 배어있다. 녹아요"라고 평했다. 이어 샘킴의 '우아한 프랑스튜'를 맛본 예지원은 "제가 원하던 그 맛이다. 제가 인어공주가 된 맛이다. 정말 평생 잊지 못할 것 같다. 그냥 먹어도 맛있고, 섞어 먹어도 맛있다"라며 극찬했다. 두 요리를 다 맛본 예지원은 샘킴의 요리를 선택했다.

    김인영 기자

    [사진=냉장고를 부탁해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