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보IS] 김소현 ”옥택연과 가장 합 잘 맞아”

    [화보IS] 김소현 ”옥택연과 가장 합 잘 맞아”

    [일간스포츠] 입력 2016.11.29 08:47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배우 김소현이 가장 호흡이 잘 맞는 배우로 2PM 옥택연을 꼽았다. 

    김소현은 최근 매거진 앳스타일과의 화보 촬영 및 인터뷰에서 “여러 작품에서 배우들을 만났는데 성격이나 합이 제일 잘 맞는 배우는 누구였냐”는 질문에 김소현은 “(옥)택연 오빠다. 사실 잘 아는 사이가 아니어서 걱정했는데 막상 촬영에 들어가니 생각이 바뀌었다”고 답했다. 

    이어 “택연 오빠가 에너지 넘치고 장난도 잘 친다. 밝은 에너지가 나랑 닮은 것 같다. 주거니 받거니 하면서 개그코드도 잘 맞았다”며 옥택연을 꼽은 이유를 덧붙였다. 
     
    또 같이 연기하고 싶은 배우가 누구냐는 질문에 “유해진 선배님”이라며  “나 스스로 풀어지는 연기가 부족하다고 생각한다. 그래서 선배님과 함께 연기를 하면서 배워보고 싶다”고 말했다. 
     
    홈스쿨링을 하는데 장점이 많을 것 같다는 질문에는 “정말 많다. 일단 학업에 있어 효율성이 높다. 어떻게 보면 연기도 하고 싶고, 공부도 하고 싶은데 둘 다 집중할 수 있어 좋다”고 밝혔다.
     
    김소현은 tvN 월화극 '싸우자 귀신아'를 통해 옥택연과 호흡을 맞춘 바 있다. 

    박정선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