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측 ”어제 이세영 사건 접수..조사 시기는 미정”

    경찰 측 ”어제 이세영 사건 접수..조사 시기는 미정”

    [일간스포츠] 입력 2016.12.01 13:01 수정 2016.12.01 14:54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경찰 측이 이세영 성추행 사건의 조사 일정이 정해지지 않았다고 밝혔다. 

    마포경찰서 관계자는 1일 일간스포츠에 "지난 11월 30일 국민신문고를 통해 사건을 접수했다. 조사 일정은 잡히지 않았다"고 말했다. 

    이어 "아직 수사 과정이기 때문에 구체적 정황은 설명할 수 없다"며 "소환 조사 같은 구체적 일정 또한 미정"이라고 덧붙였다. 

    또 이 관계자는 그룹 B1A4의 조사도 함께 이뤄지냐는 질문에 "답하기 어렵다"며 말을 아꼈다. 

    이세영은 그룹 B1A4 성추행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는다. 이세영은 'SNL코리아8' 측이 지난 11월 26일 공개한 비하인드 영상에서 B1A4를 성희롱했다는 의혹을 샀다. 해당 영상에는 이세영이 B1A4 멤버의 신체 일부를 만지려는 시늉을 하고 있고, B1A4가 이를 손으로 가리는 모습이 담겼다. 

    논란이 불거지자 이세영은 자신의 SNS에 '다시는 이런 일이 없도록 반성하고, 또 반성하겠다. 정말 진심으로 죄송하다'는 사과문을 게재했다. 

    박정선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