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연기대상] 맥락 있는 시청자 선택=이종석…안방점령 'W' 7관왕(종합)

    [MBC 연기대상] 맥락 있는 시청자 선택=이종석…안방점령 'W' 7관왕(종합)

    [일간스포츠] 입력 2016.12.31 00:19 수정 2016.12.31 00:36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시청자의 선택은 배우 이종석이었다. 이종석이 '2016 MBC 연예대상' 영예의 대상을 수상한 것. '만튀남(만화에서 튀어나온 남자)'이 현실을 점령했고 이에 힘입어 가장 높은 곳에서 빛났다. 생애 첫 대상에 그는 감격스러움을 환한 미소로 표했다.  

    30일 오후 9시 30분부터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공개홀에서 2016년 한해 안방극장을 웃고 울린 주역들이 총출동한 '2016 MBC 연기대상' 시상식이 열렸다. 이날 사회는 김국진과 유이가 맡았다. 

    대상은 이종석 품에 안겼다. 그는 2016년 MBC 미니시리즈 중 최고의 화제성을 모은 드라마 'W(더블유)'의 주인공으로 나서 여성 시청자들의 폭발적 성원을 이끌어냈다. 웹툰과 현실을 오가는 맥락 없는 스토리였지만 중심에서 이끌며 성공적 행보를 걷게 했다. 반전을 거듭하는 스토리 속 몰입도를 높인 건 단연 이종석의 연기였다는 극찬을 받았다.

    가장 높은 곳에 오른 이종석은 "제가 남들처럼 멋있는 소감을 잘 못한다. 정말 감사드린다. 팬분들 감사하고 열심히 하겠습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최우수상을 받고 대상과 거리가 멀어졌다고 생각하지 않았느냐고 묻자 곧바로 "그렇다"라고 답해 웃음을 안겼다.  

    대상에 이어 시청자 투표로 수상이 가려진 올해의 드라마상 역시 'W'의 몫이었다. 웹툰과 현실을 오가는 상상력이 드라마계 신선한 바람을 불러일으켰고 시청자들 역시 열띤 지지를 보낸 결과였다. 

    최우수상은 특별기획, 연속극, 미니시리즈로 나뉘어 수상자가 가려졌다. 크게 수상자가 출연한 드라마는 세 가지로 분류됐다. '결혼계약' 이서진과 유이, '가화만사성' 이상우와 김소연, 'W' 이종석과 한효주가 차지했다. 수상자들은 잘해서 받는다기보다는 앞으로 잘하란 의미로 알겠다고 더욱 열심히 하겠다는 의지를 다졌다.  

    대상은 물론 올해의 드라마상까지 거머쥔 'W'는 이날 무려 7관왕을 차지, 제대로 독식했다. 두 부문 이외에도 최우수상, 황금연기상, 베스트 커플상, 작가상 등에 이름을 올리며 2016년 MBC 드라마 가운데 단연 '최고'였음을 입증했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oins.com
    사진=박세완 기자 

    ▶이하 '2016 MBC 연기대상' 수상자(작)

    대상: 이종석(W)
    올해의 드라마상: W
    최우수연기상 미니시리즈: 이종석(W), 한효주(W)
    최우수연기상 연속극: 이상우(가화만사성), 김소연(가화만사성) 
    최우수연기상 특별기획: 이서진(결혼계약), 유이(결혼계약)
    우수연기상 미니시리즈: 서인국(쇼핑왕루이), 이성경(역도요정 김복주) 
    우수연기상 연속극: 손호준(불어라 미풍아), 임지연(불어라 미풍아)
    우수연기상 특별기획: 서하준(옥중화), 진세연(옥중화)
    황금연기상 미니시리즈: 김의성(W), 임세미(쇼핑왕루이)
    황금연기상 연속극: 이필모(가화만사성), 김지호(가화만사성)
    황금연기상 특별기획: 정준호(옥중화), 이휘향(결혼계약)
    베스트커플상: 이종석, 한효주(W) 
    작가상: 송재정(W)
    성우상: 최수진 
    신인상:남주혁(역도요정 김복주), 류준열(운빨로맨스), 남지현(쇼핑왕루이), 조보아(몬스터)
    아역상:정다빈(옥중화), 구건민(워킹맘 육아대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