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직IS] EXID 하니, 콜라보로 열일중…이번엔 루나X솔라

    [뮤직IS] EXID 하니, 콜라보로 열일중…이번엔 루나X솔라

    [일간스포츠] 입력 2017.01.11 11:52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EXID 하니가 새로운 팀을 결성했다. AOA 설현, 트와이스 쯔위와 함께 지난 연말을 뜨겁게 달군데 이어 새해엔 에프엑스 루나와 마마무 솔라를 만났다.

    11일 미스틱엔터테인먼트는 "박근태 프로듀서의 신곡을 통해 하니, 루나, 솔라가 호흡한다"고 밝혔다. 이들의 가창력을 담은 파워풀한 댄스곡으로 알려졌다. 걸그룹 멤버 셋이 보여줄 퍼포먼스가 기대감을 자아낸다.

    특히 하니의 합류가 인상적이다. 그는 최근 들어 다양한 그룹과 콜라보를 이어오고 있다. MBC가요대제전에서 하니X설현X쯔위는 핑클로 변신 '내 남자친구에게'를 불렀으며 이에 앞서 DMC 페스티벌을 통해 원더걸스의 '텔미'와 '노바디'로 팬들의 시선을 강탈했다. KBS '뮤직뱅크' 2016년 상반기 결산 특집에서는 하니와 크나큰 지훈의 '트러블메이커'로 섹시미를 발산했다.

    소속사 바나나컬쳐는 "하니는 그간 역주행의 아니콘으로 예능과 MC 등 활동을 통해 팀 이미지를 이끌어왔다"면서 "MBC '복면가왕' 출연으로 보컬리스트로서의 매력을 대중들에 알린 바 있다. 이에 콜라보 작업들을 통해 여러 퍼포먼스와 보이스를 살려 색다른 모습을 보여드리고자 한다"고 밝혔다.

    한편 이달 안에 공개될 예정인 하니, 루나, 솔라 신곡 프로젝트는 지난해 수지X백현 '드림', 에릭 베넷 '정말 사랑했을까', 에디킴 '내 입술 따뜻한 커피처럼', 10cm '니가 참 좋아'를 이어 또 한 번 인기몰이할 것으로 보인다.

    황지영기자 hwang.jeeyoung@jtb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