혜리 스크린도 통할까…첫영화 '물괴' 출연확정[공식]

    혜리 스크린도 통할까…첫영화 '물괴' 출연확정[공식]

    [일간스포츠] 입력 2017.03.20 09:39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걸스데이 혜리가 첫 스크린 신고식을 치른다.
     
    혜리는 영화 '작서의 변:물괴의 습격(가제/허종호 감독)' 출연을 확정짓고 곧 촬영에 돌입한다. 앞서 혜리 측과 '물괴' 측은 혜리 출연에 대해 "긍정 검토중이다"는 입장을 표했다. 그리고 최종 논의 후 합류를 확정지었다.
     
    혜리가 함께 연기하게 될 파트너는 일찌감치 '물괴'를 차기작으로 선택한 대선배 김명민이다. 영화의 무게중심까지 잘 잡혀 있다. 
     
    '물괴'는 조선왕조실록에 기록된 괴물의 이야기를 바탕으로, 왕을 위협하는 물괴와 왕의 자리를 넘보는 세력과의 사투를 그리는 작품이다. 조선 중종 22년을 배경으로 한다.
     
    당초 정통 판타지 사극으로 그려질 예정이었던 '물괴'는 허종호 감독이 메가폰을 잡으면서 코믹 감성까지 녹여냈다. '물괴' 측은 "독특하면서도 재미있는 사극 영화가 탄생할 것 같다. 시나리오가 잘 빠졌다. 기대해 달라"고 귀띔했다.
     
    조연경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