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터널', 최고시청률 7.1%..OCN의 새 역사 썼다

    '터널', 최고시청률 7.1%..OCN의 새 역사 썼다

    [일간스포츠] 입력 2017.05.22 09:07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OCN 토일극 ‘터널’이 자체최고시청률을 경신하며 종영했다.  
     
    지난 21일 방송된 ‘터널’ 최종회는 닐슨 코리아 전국 기준 케이블, 위성, IPTV가 통합된 유료플랫폼 가구 시청률에서 평균 6.5%, 최고 7.1%를 기록했다.

    이는 '터널' 자체 최고시청률은 물론 OCN 오리지널 역대 최고 시청률의 기록을 갈아치운 성적. 특히 타깃시청률(남녀2549세) 역시 평균 7.2%, 최고 8.1%를 기록하며 동시간대 1위를 달성했다.
     
    ‘터널’은 매주 고구마가 없는 시원시원한 전개로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았다. 탄탄한 대본, 긴장감 넘치는 연출, 배우들의 호연이 어우러져 많은 시청자들의 ‘인생 드라마’라는 평가를 받기도 했다. 특히 지난 ‘38 사기동대’가 기록했던 최고 시청률인 5.9%의 시청률을 훌쩍 뛰어넘어 OCN 개국이래 최고 시청률인 6.5%를 기록, 그 인기를 입증했다.
     
    연출을 맡은 신용휘 감독은 “시청자 여러분의 과분한 애정과 관심에 피곤한 줄도 모르고 행복하게 촬영할 수 있었다”며 “그동안 ‘터널’을 사랑해주신 시청자 여러분께 감사 드린다”고 소감을 전했다.
     
    박정선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