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꼴뚜기왕자, 아이콘 바비 '래퍼의 반전'

    '복면가왕' 꼴뚜기왕자, 아이콘 바비 '래퍼의 반전'

    [일간스포츠] 입력 2017.06.25 17:36 수정 2017.06.25 17:37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꼴뚜기왕자는 아이콘 바비였다.

    25일 MBC '일밤-복면가왕'에서는 6연승에 성공한 노래9단 흥부자댁에 맞서는 59대 가왕 결정전이 펼쳐졌다.

    1라운드 두번째 대결은 아싸라비아 콜롬비아 아싸가오리와 어물전 최고미남 꼴뚜기왕자. 윤도현의 '사랑했나봐'를 불렀다.

    유영석은 "가오리는 기본기가 탄탄한 가수다. 록과 발라드가 적당히 섞여 있다. 꼴뚜기왕자는 '내가 부르는게 노래고 내가 정답이지'라는 듯 부른다. 래퍼라고 하기엔 노래를 잘한다"고 말했다. 김구라는 "꼴뚜기왕자는 스웨그 넘치는 동작을 하는데 힙합을 따라하는 듯 보이기도 한다. 노래는 가오리가 더 잘했다"고 했다. 환희는 "꼴뚜기왕자의 산만한 제스처는 연기다. 가오리는 나이가 있는 사람으로 깊은 내공으로 노래 부른다"고 말했다.

    대결 결과 58대 41로 아싸가오리의 승리. 강산에의 '거꾸로 강을 거슬러 오르는 저 힘찬 연어들처럼'을 부르며 복면을 벗은 꼴뚜기왕자의 정체는 아이콘 바비였다.

    김진석 기자 superjs@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