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문가영, '위대한 유혹자' 합류…우도환X조이와 호흡

    [단독] 문가영, '위대한 유혹자' 합류…우도환X조이와 호흡

    [일간스포츠] 입력 2017.12.27 11:23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배우 문가영이 '위대한 유혹자'(가제)에 합류한다. 

    한 드라마국 관계자는 27일 일간스포츠에 "문가영이 MBC 새 드라마 '위대한 유혹자'에 출연한다. 배우 우도환, 레드벨벳 조이와 호흡을 맞출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이 작품은 배용준, 전도연 주연의 영화 '스캔들-조선 남녀상열지사'의 원작이었던 소설을 드라마화한 것. 

    문가영은 극 중 20대 여성들이 롤모델로 꼽는 여성 CEO 병원장 딸 최수지 역을 소화한다. 우아한 배경까지 한몫해서 연예인도 친구가 되고 싶어 하는 아이다. 하지만 내면 깊숙이 혼자 남을까 두려움이 있는 캐릭터로 삐뚤어져 있던 사랑을 대하는 방식이 변화하는 과정이 흥미롭게 그려질 예정이다. 

    올해 tvN '명불허전'과 KBS 2TV 드라마스페셜 '혼자 추는 왈츠' 주연으로 나서 좋은 모습을 보여줬던 문가영이 '위대한 유혹자'에서 어떠한 활약을 펼칠지 주목된다. 

    1% 상류층 청춘남녀들이 인생의 99%를 바치는 건 줄 모르고 뛰어든 위험한 사랑 게임이 펼쳐지며 진정한 사랑의 기쁨은 무엇인지 깨닫는 과정이 그려지는 '위대한 유혹자'는 내년 상반기 방송된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oin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