밴드 아이즈 ”방시혁 프로듀서, 무서울 것 같았는데 귀여웠다”

    밴드 아이즈 ”방시혁 프로듀서, 무서울 것 같았는데 귀여웠다”

    [일간스포츠] 입력 2018.05.01 17:16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밴드 아이즈가 방시혁 프로듀서와 함께 앨범 작업을 한 소감을 밝혔다.
     
    아이즈는 1일 오후 서울 삼성동 백암아트홀에서 두번째 미니앨범 '엔젤(ANGEL)'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열고 컴백을 알렸다. 이번 앨범은 방시혁 사단이 프로듀싱을 맡아 발매 전부터 기대치를 끌어올렸다. 타이틀곡 'ANGEL'은 방시혁PD가 직접 프로듀서로 나선 곡.

    방시혁PD와의 작업에 대해 아이즈는 "예전에 TV에서 봤을 때 독설가 이미지가 있어 무서울 것 같았다. 생각보다 수줍음이 많았다. 이런 말 하기 죄송스럽지만 귀여우셨다"고 말했다. 이어 "좋은 조언도 해주셨다. 방 PD님께서 '신인이라 길이 안 보이겠지만, 열심히 하면 길이 보일 것이다. 방탄소년단도 그랬다. 좋은 보이밴드로 성장하길 바란다'고 진심을 담아 이야기 했다"고 전했다.

    한편 아이즈 두 번째 미니앨범 'ANGEL'의 음원과 뮤직비디오는 1일 오후 6시, 오프라인 앨범은 2일 발매 예정이다.
    김연지 기자
    사진=박세완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