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IS] 트리플H 현아·이던, 완벽한 호흡에서 불거진 열애설..해프닝으로 마무리

    [종합IS] 트리플H 현아·이던, 완벽한 호흡에서 불거진 열애설..해프닝으로 마무리

    [일간스포츠] 입력 2018.08.02 10:48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트리플H 현아와 이던의 열애설은 순식간에 해프닝으로 마무리됐다.

    현아와 이던의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는 두 사람의 열애설이 불거지자 2일 일간스포츠에 "두 사람의 열애설은 사실무근"이라며 열애설 보도가 나자마자 확인 후 바로 반박했다.

    두 사람의 열애설이 불거진 건 완벽한 호흡 때문. 무대에서 과감한 스킨십이 들어간 안무를 자연스럽게 소화하고 평소 음악방송에 갈 때도 팬들 앞에서 팔짱을 끼는 등 자연스러운 스킨십을 해 오해를 산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트리플H 멤버로 친한 건 맞지만 선후배 그 이상의 관계는 전혀 아닌 것으로 확인됐다.

    생일 파티를 같이 한 것도 큰 의미있는 이벤트는 아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두 사람은 6월 생일. 이던은 1일, 현아는 6일이다. 생일이 비슷하고 당시 트리플H로 컴백을 앞두고 자주 만나고 연습할 때라 생일 파티를 같이 했을 뿐인 것으로 전해졌다.

    현아는 이던, 후이와 3인조로 활동 중이다. 지난 달 트리플H 두 번째 미니앨범 '레트로 퓨처리즘'을 발표하고 타이틀곡 '레트로 퓨처'로 활동하고 있다.
    김연지 기자 kim.yeonji@jtb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