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현석 ”YG, 특별 세무조사 통보 받은 것 없다”

    양현석 ”YG, 특별 세무조사 통보 받은 것 없다”

    [중앙일보] 입력 2019.03.18 22:50 수정 2019.03.19 10:20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양현석 YG엔터테인먼트 대표. [중앙포토]

    양현석 YG엔터테인먼트 대표. [중앙포토]

    양현석 YG엔터테인먼트 대표 프로듀서가 온라인을 통해 확산된 'YG 특별 세무조사설'에 대해 "사실과 다르다"고 선을 그었다고 18일 이데일리가 보도했다.
     
    양 대표는 YG가 최근 국세청 조사4국으로부터 세무조사 통보를 받았으며 이에 대한 대응책을 마련 중이라는 소문에 대해 "특별 세무조사 통보를 받은 바 없다"고 말했다.
     
    양 대표는 "종목 토론실에서 누군가 말한 것이 사실인 것처럼 받아들여진 것"이라며 "정기적으로 세무조사를 받고 있고, 그때마다 기사화되고 있다. 특별 세무조사는 '설'에 불과한 내용"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성접대·도박 의혹 등으로 경찰 수사를 받고 있는 승리는 18일 군 입대 연기를 신청했지만 일부 서류를 누락해 병무청에서 반려됐다고 뉴스1이 보도했다. 승리 측 변호인은 "지인을 통해서 접수하는 과정에서 착오가 있었다. 누락된 위임장 등과 함께 서류를 접수할 것"이라고 전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