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소집해제' 규현, MBC '라디오스타' MC 복귀 논의 중

    [단독] '소집해제' 규현, MBC '라디오스타' MC 복귀 논의 중

    [일간스포츠] 입력 2019.04.18 14:26 수정 2019.04.18 14:37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규현이 '라디오스타' 막내 MC로 돌아올까. 

    한 연예관계자는 18일 일간스포츠에 "규현이 소집해제 후 MBC '라디오스타' MC로 복귀할 예정이다. 복귀를 위해 현재 논의가 진행 중"이라고 귀띔했다. 현재 배우 차태현이 하차한 후 '라디오스타' MC 막내 자리는 공석이다. 개그맨 김영철, 가수 하하, 개그맨 양세형 등 스페셜 MC 체제로 이뤄지고 있다.

    앞서 규현은 2011년 10월 '라디오스타' 새로운 MC로 합류해 5년 반 넘는 시간 동안 함께했다. 형들의 기에 밀리지 않는 꿋꿋한 막내로서 프로그램의 인기를 견인했다. 특히 입소 전날까지 활약했다. 2017년 입소 바로 전날 진행된 '라디오스타' 10주년 특집 녹화까지 참석하며 '열일'하고 하차한 바 있다.

    규현은 사회복무요원으로서 대체 복무를 마치고 5월 7일 소집해제한다. 현재 복귀작을 활발하게 검토 중이다. tvN '신서유기7' 출연과 관련한 논의 역시 진행하고 있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tb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