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주니어 D&E' 동해X은혁, ”천재 작곡·연출가” 칭찬 릴레이 (컬투쇼)

    '슈퍼주니어 D&E' 동해X은혁, ”천재 작곡·연출가” 칭찬 릴레이 (컬투쇼)

    [일간스포츠] 입력 2019.04.18 15:21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컬투쇼' 슈퍼주니어 동해, 은혁이 서로를 칭찬했다.

    18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3-4부에서는 가수 하동균, 슈퍼주니어-D&E의 동해·은혁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일일 DJ는 가수 뮤지가 맡았다.

    슈퍼주니어 D&E의 신곡 '땡겨(Danger)'로 돌아온 은혁은 "지난번엔 밝고 청량한 음악을 들려드렸다. 이번엔 퍼포먼스도 그렇고 굉장히 센 곡"이라고 설명했다. 이번에도 작사작곡을 맡게 된 동해는 "감사하게도 기회를 주셨다"며 겸손한 모습을 보였다. 은혁은 동해를 향해 "천재 작곡가다. 저희는 그냥 작곡가 곡은 안 받는다"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안겼다.

    "동해가 볼 때 은혁은 어떻냐"는 DJ김태균의 물음에 동해는 "저희 슈퍼주니어를 비롯해 D&E 콘서트의 연출을 은혁이가 맡고 있다. 천재 연출가다"라고 화답했다. 이에 뮤지는 "(슈퍼주니어 D&E) 콘서트에 갔었는데 연출 정말 열심히 하셨더라"고 거들었다. 은혁은 "그동안 저희 콘서트에 게스트가 없었는데 처음으로 UV 형님들이 와주셨다. 천재 게스트다"라고 설명했다.

    홍신익 기자 hong.shinik@jtb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