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석진, 유재석 향한 애정 ”고마운 동생 빵빵 터짐”

    지석진, 유재석 향한 애정 ”고마운 동생 빵빵 터짐”

    [일간스포츠] 입력 2019.04.18 19:52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지석진이 라디오에 출연해준 동생 유재석에 대한 고마움을 표현했다. 

    개그맨 지석진은 18일 자신의 SNS에 "고마운 동생 두데 초대석 빵빵 터짐 즐거운 수다 노래 들을 시간이 없어"란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에는 지석진과 유재석이 브이 포즈를 취하며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두 사람은 환한 미소로 서로를 향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내고 있다. 

    이날 유재석은 MBC FM4U '2시의 데이트 지석진입니다-훅 들어온 초대석' 코너에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DJ 지석진은 "스케줄을 조정해서 겨우 시간을 냈다"면서 유재석을 환영했다. 유재석은 "'두데'를 아껴주시고 갑자기 라디오를 켠 많은 청취자 여러분 유재석입니다"라고 활기차게 소개했다.

    유재석은 "미리미리 나왔어야 했는데 목요일마다 스케줄이 있어서 못 나왔는데 오늘 이렇게 시간이 되어 나오게 됐다. 반갑다"고 했다. 지석진이 "눈물이 날 것 같다"면서 거짓 연기를 시작하자 유재석은 "눈물도 안 나는데 무슨 말이냐"고 반박했다. 두 사람은 행복한 웃음을 터뜨렸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tb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