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로, 청담동 예물 브랜드 모음전 ‘2019 KJDC 결혼예물박람회’ 열려

    종로, 청담동 예물 브랜드 모음전 ‘2019 KJDC 결혼예물박람회’ 열려

    [일간스포츠] 입력 2019.06.08 17:55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2019년 하반기 웨딩 시즌이 다가오면서 커플주얼리 소비자가 증가하는 요즘, 디자이너 주얼리 행사가 화제를 모으고 있다. 개성 강하고 다양한 핸드메이드 주얼리 브랜드들을 함께 만날 수 있으며, 파격적인 혜택과 타임세일 등 이벤트가 풍성한 KJDC 결혼예물, 주얼리 페어
    얘기다.

    이번 행사에서는 팬시컷 특가와 1부 프로포즈반지부터 3부, 5부, 7부 그리고 1캐럿, 2캐럿, 3캐럿 등 다이아몬드 직거래를 통해 소비자들에게 가격 혜택을 제공한다. 결혼예물을 준비하는 예비부부들은 사전예약 시 신랑반지 반값 혜택과 함께 14K귀걸이, 백화점상품권이 증정받을 수 있다. 

    그리고 예물커플링 계약 시 패션팔찌 증정은 기본이며, 다이아1+1이라는 신개념 혜택으로 전국 소비자들의 눈길을 모으는 행사답게 인천, 수원, 대전 등 지역 고객을 위한 교통비 지급 이벤트도 열고 있다. 

    한편 청담동 주얼리 브랜드를 중심으로 한 명품 주얼리만을 선별하여 진행하는 KJDC 결혼예물 박람화는 수십 차례 앙코르 행사를 대구, 부산, 광주 등 전국 각지에서 열고 있다. 주얼리 선물은 물론, 보석감정사의 현장 감정으로 결혼반지 리세팅과 진주, 유색보석 그리고 캐럿 이상의 중량이 큰 다이아몬드까지 실속 있는 상담이 가능하다.  또한 전국 30여개 주얼리 공방을 운영해 사후관리가 가능하며 주얼리 관련 정보들도 확인이 가능하다. 

    서울 강남 청담동과 부산에서 동시에 이루어지는 행사는 평일 오전 방문 시 5% 추가 할인 혜택이 있다.

    행사 관계자는 “주식회사 윤곤이 주최하고 KJDC가 진행하는 이번 행사에서는 우신, GIA, VGI 감정서 등으로 국내외 모든 다이아몬드 직거래를 통해 신상디자인 혜택을 볼 수 있다. 또한 플래티늄 업그레이드와 보석함 선물까지 받을 수 있다”고 전했다.
     
    이어서 “전문가 상담이 가능하고 직거래가 기준으로 결혼반지 및 주얼리, 보석 등을 철저히 검증할 수 있는 대규모 행사를 만나는 것은 흔하지 않다”고 덧붙였다. 

    한편 서울 강남 청담동과 부산에서 동시에 이루어지는 이번 행사는 평일 오전 방문 시 5% 추가 할인 혜택이 있으며, 청담예물, 종로예물, 부산예물로 인기를 모으는 알제이가, 투링바이, 파라디체, 반지마을 등이 참가한다. 자세한 내용은 KJDC예물박람회 홈페이지를 통해 알 수 있다. 


    박준선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