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팬 52%,”kt, 잠실서 두산 상대로 우세한 경기 펼칠 것”

    야구팬 52%,”kt, 잠실서 두산 상대로 우세한 경기 펼칠 것”

    [일간스포츠] 입력 2019.07.16 13:01 수정 2019.07.16 14:24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사진=연합뉴스 제공

    사진=연합뉴스 제공


    주중 잠실 3연전은 2위와 5위 경쟁이 모두 걸려 있는 일전이다. kt가 두산을 상대로 강세를 이어 갈 수 있을까.
     
    국민체육진흥공단이 발행하는 체육진흥투표권 스포츠토토 수탁 사업자 ㈜케이토토는 17일에 열리는 2019시즌 KBO 리그 세 경기를 대상으로 야구토토 스페셜 68회 차 투표율을 중간 집계했다. 그 결과 참가자의 52.94%가 두산-kt(1경기)전에서 원정팀 kt의 우세를 전망했다고 밝혔다.
     
    홈팀인 두산의 승리 예상은 30.90%를 기록했다. 두 팀의 같은 점수대 예상은 16.16%로 가장 낮은 투표율을 기록했다. 최종 점수대 예상에서는 두산(2~3점)-kt(6~7점)이 7.72%로 1순위를 차지했다. 두산(2~3점)-kt(4~5점)과 두산(4~5점)-kt(6~7점)은 각각 7.57%와 6.81%로 그 뒤를 이었다.
     
    현재 두산은 리그 상위권인 2위(57승37패)다. kt는 6위(44승1무49패) 자리에서 5위 입성을 노린다.
     
    두산은 SK(리그 1위)에 6게임 차로 뒤져 있다. 순위 경쟁에서 뒤진다. 그러나 최근 열 경기에서 7승3패를 기록하며 상승세다. 지난 주말에 열린 롯데 원정 3연전 1차전에서는 1-2로 패했지만, 이후 열린 두 경기는 각각 4-3과 8-2로 승리했다.
     
    kt도 좋은 흐름을 이어 나간다. 시즌 개막 이후 5연패만 두 차례 기록한 팀이다. 그러나 5월 이후 스윕승 시리즈만 다섯 차례를 해내며 상승세를 보였다. 6월 23일부터 7월 5일까지는 창단 이래 최다인 9연승을 거뒀다. 5위 NC(44승1무46패)에 1.5게임 차로 다가섰다.
      
    kt는 이번 시즌 두산과 상대 전적에서도 5승4패로 우위를 점한다. 지난 4월 열린 시즌 첫 3연전에서는 스윕패당했다. 그러나 5월부터 6월까지 열린 두 차례 3연전에서는 각각 3승과 2승1패를 차지하는 저력을 보여 줬다. 최근 상승세를 이어 나간다면 두산을 상대로 우세한 경기를 치를 가능성이 높은 한판이다. 변수는 있다. kt는 최근 강백호에 이어 황재균과 박경수 등 핵심 선수들이 부상으로 연달아 이탈했다. 수단 변화에 따른 철저한 전력 분석이 요구되는 경기다.
     
    SK-LG(2경기)전에서는 LG 승리 예상이 58.33%로 나타났다. 리그 선두 SK를 상대로 이변을 연출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SK의 승리 예상은 26.40%를 차지했다. 두 팀의 같은 점수대 기록 예상은 15.27%로 집계됐다. 최종 점수대 예상은 SK(2~3점)-LG(4~5점)이 8.87%로 최다를 기록했다.
     
    마지막 키움-삼성(3경기)전에서는 삼성 승리 예상이 54.46%로 나타나 우위를 차지할 것으로 나타났다. 홈팀 키움의 승리 예상은 30.71%를 기록했다. 두 팀의 같은 점수대 기록 예상은 14.83%로 집계됐다. 최종 점수대 예상은 키움(2~3점)-삼성(4~5점)이 7.28%로 최다를 기록했다.
     
    이번 야구토토 스페셜 68회 차 게임은 경기 시작 10분 전인 오는 17일 오후 6시20분 발매가 마감된다. 경기가 모두 종료된 뒤 적중 결과가 공식 발표된다.
     
     
    안희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