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O 레이 ”삼성전자, '하나의 중국' 위배로 모델 계약 해지”(공식입장)

    EXO 레이 ”삼성전자, '하나의 중국' 위배로 모델 계약 해지”(공식입장)

    [제니스뉴스] 입력 2019.08.14 11:28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그룹 엑소의 중국인 멤버 레이가 삼성전자와 모델 계약을 해지했다. 


    그룹 엑소(EXO)의 중국인 멤버 레이의 기획사는 지난 13일 공식 SNS를 통해 "삼성전자 웹사이트의 국가 표기가 '하나의 중국' 원칙에 어긋난다"며 '모델 계약을 해지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중국의 주권과 영토를 모호하게 표현해 중국 동포의 민족 감정을 엄중히 손상시켰다"며 "절대 용인할 수 없다"고 덧붙였다. 


    삼성전자의 공식 글로벌 홈페이지에는 '소비자의 국가나 지역을 방문하라'는 안내와 함께 국가가 표기돼 있다. 아시아 태평양엔 중국과 타이완이 각각 나오며, 홍콩 또한 현지어, 영어 두 버전으로 중국과 나뉘어 있다. 


    이에 삼성전자 측은 "중국 지사를 통해 사실관계를 확인 중"이라 밝혔다. 


    한편 엑소 레이는 최근 패션 브랜드 캘빈클라인 진과 캘빈클라인 언더웨어의 사상 첫 글로벌 홍보 대사로 발탁됐으나, '하나의 원칙'을 지키지 않았다는 지적에 보이콧을 선언한 바 있다. 



    제니스글로벌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