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판 판정 항의' 울산 김도훈 감독, 3경기 출전 정지

    '심판 판정 항의' 울산 김도훈 감독, 3경기 출전 정지

    [JTBC] 입력 2019.08.15 09:16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심판 판정에 항의하다 퇴장 명령을 받은 울산 현대 김도훈 감독에 대해 3경기 출전 정지와 제재금 1000만 원의 징계가 결정됐습니다.

    프로축구연맹은 14일 상벌위원회를 열고 김 감독이 항의하는 과정에서 경기 시간이 지연됐고 항의 방식도 거칠었다며 이 같은 결정을 내렸습니다.

    이에 따라 김 감독은 다음 달 22일 강원FC와의 30라운드까지 출전하지 못하게 됐습니다.

    JTBC 핫클릭

    길게 차던 골킥도 옛말…골키퍼들의 '반칙' 아닌 '변칙' 타자들의 요란한 몸짓…'열정? 무례?' 에티켓 논란도 '차세대 에이스' 조대성-신유빈, 아시아선수권 혼복 콤비로 러시아 배구 협회, '눈 찢기' 인종차별 행위 공식 사과 역사상 가장 어려운 기술…여자 체조는 '바일스 시대'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and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