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항서 감독, 히딩크와 '2002 신화' 사제대결 2-0 승리

    박항서 감독, 히딩크와 '2002 신화' 사제대결 2-0 승리

    [JTBC] 입력 2019.09.09 08:44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8일 중국 우한에서 열린 중국과 베트남의 22세 이하 대표팀 축구 경기에서 박항서 베트남 대표팀 감독과 거스 히딩크 중국 대표팀 감독이 맞붙었습니다.

    두 사람은 2002년 한일 월드컵 한국 대표팀의 수석 코치와 감독으로 만나 한국 대표팀의 4강 진출을 만들어냈습니다.

    17년 만에 사령탑으로 만난 것인데 박항서 감독이 2대 0 승리를 거뒀습니다.

    (화면출처 : 베트남축구협회)

    JTBC 핫클릭

    '정일관 2골' 북한, 레바논 꺾고 WC예선 산뜻한 첫걸음 "손흥민, 토트넘의 심장…차이를 만드는 선수" 쏟아진 찬사 홀슈타인 킬 이재성, 벤투호 합류 앞두고 4호골 폭발 잘츠부르크 황희찬 시즌 2·3호골 폭발…팀 5연승 질주 후반 투입 황의조 '멀티골'…벤투호, 조지아와 2-2 무승부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and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