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밤' 유승준 ”한국 가고 싶은 이유? 그리우니까”

    '한밤' 유승준 ”한국 가고 싶은 이유? 그리우니까”

    [일간스포츠] 입력 2019.09.17 21:22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한밤' 유승준이 소송을 해서라도 한국에 오고 싶은 이유를 밝혔다.

    17일 방송된 SBS '본격연예 한밤'에서는 유승준과의 단독 인터뷰가 공개됐다.

    유승준은 "경제적인 목적은 전혀 없다. 한국에서 영리 활동을 할 계획은 전혀 없다. 한국 땅을 밟을 수도 없는 상황에서 무슨 계획이 있겠나. 어떤 비자가 있든 없든 못 밟는다. 관광비자로도 못 들어온다. F-4를 고집한 건 변호사가 그걸 추천해줬다"고 말했다.

    유승준 측 윤종수 변호사는 "재외동포는 F-4 하나다. 소송을 하기 위해 입국하려면 재외동포법에 의한 비자밖에 없고 재외동포법에 의한 비자는 F-4 하나 뿐이다"고 설명했다. 또 세금을 줄일 목적은 전혀 아니라고 했다.

    조세 전문가 신동욱 변호사는 "F-4 비자 취득만으로 혜택을 봤다고 하기엔 무리가 있다. 미국에서 100% 세금을 낼 때 한국에서 납부한 50%만큼만 공제해주고 그  차액은 미국에서 내야 한다. 전체적으로 내야 할 총량은 똑같다"고 설명했다. 세무사는 "세금을 줄일 목적으로 한국에 입국하는 거라면 미국 국적을 포기해야 한다"고 말했다.

    굳이 한국에 돌아오려는 목적을 묻자 유승준은 오랫동안 침묵한 뒤 "한국에서 태어났고, 한국을 사랑하고 한국을 가고 싶은 건 당연한 거 아니냐. 한국에 왜 오려고 하냐고 묻는다면, 이유가 없다. 한국이 그립다"고 답했다. 

    이아영 기자 lee.ayoung@jtb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