킵초게, 인류 최초 마라톤 2시간 벽 돌파…1시간59분40초

    킵초게, 인류 최초 마라톤 2시간 벽 돌파…1시간59분40초

    [JTBC] 입력 2019.10.12 21:19 수정 2019.10.12 22:39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케냐의 엘리우드 킵초게가 처음으로 42.195km의 마라톤 풀코스를 2시간 안에 완주했습니다.

    오스트리아에서 열린 마라톤 2시간 벽 깨기 도전에 참가해 1시간 59분 40초를 기록한 것입니다.

    다만 이 기록은 페이스메이커의 도움 등을 받아 이뤄낸 거라 국제육상연맹의 세계 신기록으로는 인정되지 않습니다.

    JTBC 핫클릭

    마라톤 역사상 '2시간 벽' 깨질까…케냐 킵초게의 도전 '짜릿한 역전극' 400m 계주…막판 3명 제친 마지막 주자 건물 사이 뛰고 돌고 구르고…아찔한 체조 '파쿠르' 세계육상선수권, 작은 키의 반란…'혼성 계주'도 첫선 빨리 뛰려다 '꽈당'…육상 트랙 위 선수들이 만들어낸 '희비'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and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