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아제약 프로야구 대상 '틱톡(TikTok)'서 인기상 투표

    조아제약 프로야구 대상 '틱톡(TikTok)'서 인기상 투표

    [일간스포츠] 입력 2019.11.18 06:00 수정 2019.11.18 13:39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야구팬들이 뽑은 최고의 인기 스타(구단)는 누구일까.
     
    제11회를 맞이하는 조아제약 프로야구대상 시상식이 올해 '틱톡(TikTok) 인기상'을 신설, 진행한다. 최정·김광현(이상 SK) 고우석·김현수(이상 LG) 양현종·박찬호(이상 KIA) 박민우·양의지(이상 NC) 구자욱·원태인(이상 삼성) 등 리그를 대표하는 구단별 두 명씩 총 20명의 선수가 팬들의 선택을 기다린다. 지난 15일 조아제약 프로야구대상 사무국은 구단별로 추천된 최종 후보자를 발표했고 18일 오전 11시부터 본격적인 투표에 들어간다.
     
    '틱톡(TikTok) 인기상'은 팬 참여로 진행된다는 게 가장 큰 의미다. 팬 참여 비중이 가장 높은 프로야구 월간 MVP의 경우 기자단 투표 50%와 팬 투표 50% 비율로 수상자가 결정된다. 상황에 따라 팬 투표가 결과에 반영되지 못할 가능성도 있다. 그러나 이번 '틱톡(TikTok) 인기상'은 팬 투표 100%로 수상자의 희비가 엇갈린다. 조아제약 프로야구대상 사무국은 투표 결과에 전혀 관여하지 않는다. 어떤 구단, 어떤 선수가 팬들의 선택을 가장 많이 받을지 지켜볼 좋은 기회가 될 전망이다.
     
    참여 방법은 간단하다. 틱톡(TikTok)에 로그인한 뒤 1일 1회(3표, 미션 수행 시 추가 2표) 무료로 투표하는 방식이다. 25일 오후 11시 59분까지 진행되는 이번 투표는 제주도 숙박권과 항공권, LED 마스크, 사인공, 사인유니폼 등 약 250개의 다양한 경품이 추첨을 통해 증정된다. 최고 득표자와 최고 득표 구단은 12월 4일 열리는 조아제약 프로야구대상 시상식에서 수상한다.
     
    배중현 기자 bae.junghyune@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