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바이컵' 9명 뛴 김학범호, 이라크와 3-3 무승부

    '두바이컵' 9명 뛴 김학범호, 이라크와 3-3 무승부

    [JTBC] 입력 2019.11.18 09:14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두바이 컵 3연승에 도전했던 김학범 호가 다 잡은 경기를 아쉽게 놓쳤습니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U-22 축구 대표팀은 어제 아랍에미리트 두바이에서 열린 '2019 두바이 컵'에서 이라크에 3대 3으로 비겼습니다.

    김학범 호는 2명이나 퇴장당해 9명이 뛰는 악조건 속에 두 차례 페널티킥을 허용하면서 '난적' 이라크와 승부를 가리지 못했습니다.

     

    JTBC 핫클릭

    U-22 축구대표팀, 두바이컵 사우디전 2-0 승리 JTBC '두바이컵' 단독 생중계! 김학범호, 2020 올림픽 마지막 담금질 신기록 손흥민, 기도 세리머니…"고메스에 정말 미안" 유럽무대 9년간 쌓아올린 골…조금 더 특별한 '왼발슛' 대한축구협회 "북한축구협 징계해 달라" 항의 공문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and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