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리텔V2' 김장훈 '복면가숲' 2대 가왕 권인하…숲하니=최지연 실검 장악

    '마리텔V2' 김장훈 '복면가숲' 2대 가왕 권인하…숲하니=최지연 실검 장악

    [일간스포츠] 입력 2019.11.19 07:57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V2'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V2'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 김장훈이 '복면가숲'에서 역대급 '숲창력'을 폭발시키는 무대를 선사했다. 2대 가왕은 '음악대위' 데뷔 33년 차 가수 권인하가 차지했다. '숲하니'의 정체는 최지연이었다.  

     
    18일 방송된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에는 가수 김장훈의 '복면가숲', 김구라 장영란 유민상 쯔양이 진행하는 치킨 역사와 먹방, 노사연 노사봉 지상렬 뷰티 크리에이터 리리영의 콘텐츠 방송 후반전이 진행됐다.
     
    가창력이 아닌 오직 '숲창력'으로 모든 것을 가리는 김장훈의 '복면가숲' 1라운드 마지막 대결은 '숲하니'와 '각설이 타령'이 준비한 무대였다. '숲하니'는 소름 돋는 성량과 염소 창법으로 무대를 장악해 나갔다. 이 가운데 고퀄리티 코러스가 강력한 '숲기운'을 정화해 보는 이들의 배꼽을 잡게 만들었다.
     
    '숲하니'의 열창에도 네티즌의 선택은 가창력에 조금 더 가까운 '각설이 타령'이었다. 이 와중에 코러스도 적지 않은 표를 받으며 재미를 더했다. '숲하니'의 정체는 대한민국 음치의 역사를 다시 쓴 배우 최지연이었다. 그녀는 연예인 판정단 자리로 이동해 활약을 이어나갔다.
     
    1라운드를 통과한 '펜슬조', '음악대위', '각설이 타령'의 3인 3색 무대 끝에 가왕전에 오른 사람은 '음악대위'였다. '펜슬조'와 '각설이 타령'의 정체는 김장훈 밴드의 베이스 박정현과 가수 길구 봉구의 길구로 밝혀졌다.
     
    1대 가왕 '천년 수탉'과 '음악대위'의 2대 가왕 선발전에서 '천년 수탉'은 다양한 '숲창력'을 선보여 격한 감동을 선사했다. 다시없을 최고의 결승전이었다. 2대 가왕은 '음악대위', 데뷔 33년 차 가수 권인하였다. 그는 "'음악대위'로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천둥 호랑이 창법으로 젊은이들과 호흡할 수 있는 매개체가 탄생해 음원도 출시됐고, 연말 콘서트도 하게 됐다. 늘 고맙게 생각한다"라는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구라이브' 김구라와 장영란, 유민상, 쯔양은 지난주에 이어 치킨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문정훈 교수에 이어 후반전에는 '국내 1호 치믈리에' 서보근이 합류해 치킨 블라인드 테스트에서 치킨에 대한 지식을 더욱 풍부하게 만들었다. 노사연, 노사봉, 지상렬이 패션에 이어 뷰티 크리에이터 리리영과 요즘 트렌드 메이크업을 알아가는 시간을 가졌다. 리리영은 "어머 너무 예뻐 어떻게 해?"라며 호들갑 떨며 노사연 노사봉에게 메이크업을 시전해 웃음을 선사했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tb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