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승현, 예비신부 '알토란' 작가 장정윤 첫 공개…알콩달콩 투샷

    김승현, 예비신부 '알토란' 작가 장정윤 첫 공개…알콩달콩 투샷

    [일간스포츠] 입력 2019.11.30 11:46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MBN '알토란'

    MBN '알토란'

    방송인 김승현이 예비 신부 장정윤의 얼굴을 처음을 공개한다.  

     
    2020년 1월 결혼을 앞두고 있는 김승현과 장정윤. 장정윤은 MBN '알토란' 작가로 알려져 있다. 궁금증을 자아내던 청첩장 속 얼굴이 처음으로 모습을 드러낸다.  
     
    12월 1일 오후 10시 50분에 방송될 '알토란' 오프닝에는 MC 왕종근이 "시청자들에게 어떻게 하면 좀 더 맛있고 영양가 있는 음식을 해드릴 수 있을까 고민도 많이 했고, 또 고민한 만큼 시청자 여러분께 사랑도 많이 받았다. 참 보람 있는 한 해였다"라고 말문을 연다. 이어 "승현 씨 보면 참 마음이 짠하면서 보람을 느낀다"라고 덧붙여 훈훈한 웃음을 안긴다.
     
    그러자 김승현은 "2019년에 가장 잘한 일은 '알토란'에 출연한 것이 아닐까 싶다. '알토란'에서 어여쁜 짝을 만나 올 연말은 따뜻하게 보내고 있다"라며 팔불출 면모를 보인다. 이를 듣던 개그우먼 김지민은 한 공간에 자리한 '장정윤 작가'를 가리키며 "(장 작가가) 정말 좋아하고 있다. 나도 김승현 씨랑 같이 '알토란'에 들어왔는데 부럽다"라고 '알토란 1호 커플'에 대한 속내를 솔직하게 드러낸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tb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