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하재훈, 염경엽 감독보며 깜짝

    [포토]하재훈, 염경엽 감독보며 깜짝

    [일간스포츠] 입력 2019.12.05 18:05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2019 프로야구 올해의 상' 시상식이 5일 오후 서울 논현동 임피리얼팰리스호텔에서 열렸다.
    SK 하재훈이 올해의 신인상을 수상하고 염경엽 감독이 축하꽃다발을 전하며 엉덩이를 치자 깜짝 놀라고 있다.

    김민규 기자 kim.mingyu@joongang.co.kr /2019.12.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