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연예대상] 장성규, 라디오 신인상 ”과거 성규야 미안” 자기애 뿜뿜

    [MBC 연예대상] 장성규, 라디오 신인상 ”과거 성규야 미안” 자기애 뿜뿜

    [일간스포츠] 입력 2019.12.29 21:18
    글자크기
    글자크기 키우기 글자크기 줄이기
    'MBC 연예대상'

    'MBC 연예대상'

    김이나, 장성규가 'MBC 연예대상' 라디오 부문 신인상을 거머쥐었다.  

     
    29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에서 2019년 한해 안방극장에 큰 웃음을 선사한 스타들을 가리는 '2019 MBC 방송연예대상'(이하 'MBC 연예대상') 시상식이 열렸다. 이날 사회는 전현무, 화사, 피오가 맡았다.
     
    가장 먼저 신인상 시상이 이뤄졌다. 라디오 부문 신인상은 '김이나의 밤편지' 김이나, '굿모닝FM 장성규입니다' 장성규가 받았다.  
     
    김이나는 "신인답게 감사를 해야 할 분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하겠다"면서 "'별밤'을 듣고 자랐다. 마지막 꿈이 DJ라고 할 수 있는데 꿈이 이뤄져 기쁘다. 오래도록 열심히 하겠다"고 말했다.  
     
    장성규는 "이런 날이 찾아올 줄 몰랐다. 저는 느린 사람이다. 29살부터 아나운서를 준비했는데 정말 빠른 속도로 많은 사랑을 보내주셔서 감개무량했다. 저와는 어울리지 않는 속도인데, 제 주제에 맞는 속도로 한걸음 한걸음 걸어가도록 하겠다. 사과하고 싶은 사람이 있다. 장성규란 사람을 무시했던 시간이 길었다. 과거 무시했던 장성규에게 사과하고 싶다. 성규야 미안하다. 생각보다 넌 괜찮은 친구였다. 너가 나여서 좋다"면서 남다른 자기애를 내비쳐 웃음을 자아냈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tbc.co.kr